안 쓰는 기프트카드, 현금으로 바꾸세요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카드

print

안 쓰는 기프트카드, 현금으로 바꾸세요

안 쓰는 기프트카드, 현금으로 바꾸세요

센서 잠금장치가 있는 어둑어둑한 사무실 안으로 들어서니 야물카(yarmulke, 유대인 남자들이 쓰는 작고 동그란 모자)를 쓴 8명의 청년(10대 후반 청소년도 있다)이 컴퓨터 앞에 앉아 수만 달러어치의 기프트카드를 훑어보는 모습이 눈에 들어온다. 온라인으로 기프트카드를 주문 받은 이들은 성인 키보다 큰 금고로 들어가 꼼꼼히 분류된 목록을 확인한 후 해당 카드를 들고 나온다. 회사 금고에는 기프트카드가 300만 달러(약 30억 원)어치 있다. 주문 받은 카드를 찾으면 금고실 아래쪽에 있는 배송 및 수령 사무실로 간다. 야물카를 쓴 다른 직원들이 이곳에서 카드를 우편으로 보낸다. 회사에서 새로 구매한 기프트카드는 스캔으로 현금 가치를 확인해 카탈로그에 넣은 뒤 바코드를 만들어 검색이 쉽도록 한다.

위 기사의 원문은 http://forbes.com 에서 보실수 있습니다.

포브스 코리아 온라인 서비스는 포브스 본사와의 저작권 계약상 해외 기사의 전문보기가 제공되지 않습니다.

이 점 양해해주시기 바랍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