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승 회장 “디지털은 생존문제”…全 직원 디지털化 추진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CEO

print

손태승 회장 “디지털은 생존문제”…全 직원 디지털化 추진

우리금융, 디지털 혁신 박차…지주사 전 직원 대상 특강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사진 우리금융그룹]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사진 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이 “디지털 문화를 확산해야 한다”는 손태승 회장의 특명 하에 지주사 전 직원을 대상으로 디지털 특강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디지털 특강은 비대면으로 진행되며, 우리은행·우리카드·우리에프아이에스·우리금융경영연구소의 디지털 분야 실무 담당 직원들이 직접 강사로 참여해 매월 2회·총 12회에 걸쳐 주기적으로 실시된다.
 
강의 내용은 ▲메타버스 ▲인공지능 ▲빅데이터 ▲블록체인 ▲마이데이터 ▲디지털 트렌드 등 다양한 디지털 전문분야별 이론과 사례를 중심으로 진행될 방침이다.
 
우리금융그룹은 디지털 실무를 담당하지 않는 직원도 다양한 디지털 기술·서비스에 대한 이해도와 친숙도를 높여 그룹 핵심 경영전략인 ‘디지털 넘버원(No.1) 도약’을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이번 특강은 “디지털혁신 문화 확산을 위해 디지털 특강을 확대 실시하라”는 손태승 회장의 특별 주문으로 추진돼 업계의 이목을 끌었다. 우리금융그룹은 우선 지주사 직원을 대상으로 진행한 후, 그룹사 전 직원을 대상으로 확대 검토 할 예정이다.
 
손태승 회장은 “이제 디지털부문은 미래를 담보할 생존의 문제로 인식해야 한다”며 “이번 특강으로 전 직원이 디지털 마인드를 갖추고, 그룹 전체에 디지털 문화를 더욱 확산시킬 수 있는 좋은 기회로 삼아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우리금융그룹은 올해 상반기부터 디지털 분야 실무 담당 직원들이 강사가 되어 그룹사 경영진을 대상으로 ‘디지털 인사이드’ 특강을 진행하는 등 디지털 문화 확산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강민경 기자 kang.minky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