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의 아픈손가락 '두산건설' 사모펀드에 매각된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건설

print

두산의 아픈손가락 '두산건설' 사모펀드에 매각된다

더제니스홀딩스에 경영권 매각…2500억 규모

 
 
두산건설 사옥 [사진 네이버지도]

두산건설 사옥 [사진 네이버지도]

두산그룹의 아픈손가락인 두산건설이 투자목적회사인 '더제니스홀딩스 유한회사'에 매각된다. 더제니스홀딩스는 국내 사모펀드(PEF) 운용사인 쿠캐피탈파트너스 등이 최대 주주다.
 
두산중공업은 19일 지분매각을 통해 두산건설의 경영권을 더제니스홀딩스에 넘기기로 했다고 공시했다. 더제니스홀딩스는 두산건설이 실시하는 제3자 배정 방식의 유상증자에 약 2500억원 규모로 참여할 예정이다. 이에 더제니스홀딩스는 두산건설 발행주식 총수의 54%를 확보하는 최다출자자로서 경영권을 인수하게 된다.
 
두산건설은 경영권을 넘김으로써 재무구조를 대폭 개선할 계획이다. 더제니스홀딩스가 개선된 재무구조를 바탕으로 두산건설의 가치를 끌어올릴 것으로 두산중공업은 기대하고 있다. 가치를 끌어올린 후 이익을 실현하게 되면 자신들이 가진 지분 이익도 커지기 때문이다. 두산중공업은 매각 거래를 마무리한 뒤 두산건설을 계열회사에서 제외하는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업계에서는 이번 거래로 두산그룹이 채권단과 맺은 재무약정이 마무리 단계에 접어든 것이라는 긍정적 평가가 나온다. 그동안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 등 채권단은 두산중공업에 계속해서 두산건설의 매각을 요구했다. 두산건설 매각으로 안정적인 현금 창출력을 확보하고, 채권단의 추가 지원 가능성의 차단하기 위해서다.  
 
두산중공업 관계자는 "당장 현금이 유입되지는 않지만, 향후 보다 더 나은 가치로 지분 매각을 실현하기 위한 전략적 딜의 구조로 본다"고 설명했다.

김두현 기자 kim.doohyeo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