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노믹스 “산업·국토·과학기술·교육 대전환에 주력하겠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정책 > 정책이슈

print

이재노믹스 “산업·국토·과학기술·교육 대전환에 주력하겠다”

[대선주자 경제정책] ‘이재명 신경제’ 비전 선포
지식서비스업 고도화, 공공·금융개혁 방안 담아
디지털 인재, 고속철도 중심 교통 재편 등 제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11일 ‘이재명 신경제 비전 선포식’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11일 ‘이재명 신경제 비전 선포식’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산업·국토·과학기술·교육에서의 ‘4대 대전환’으로 세계 5강(국방·문화·혁신·개방·인류 사회 공헌)의 경제 대국을 이루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이 후보는 11일 국회에서 ‘이재명 신경제 비전 선포식’을 열고 “지금 우리는 에너지 전환, 디지털 전환, 최근에는 코로나 팬데믹까지 동시에 맞으면서 역사적인 대전환의 시대를 살고 있다”며 “바로 지금이 대전환의 골든타임”이라고 밝혔다.
 
5강 국가 진입을 위한 과제로는 4대 대전환과 2대 개혁을 제시했다. 먼저 산업 분야에서 이 후보는 “디지털 전환 성장을 위해 물적·제도적·인적 인프라를 선제적으로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디지털 특화 미래 인재 100만명 양성과 마이데이터(본인신용정보관리업) 전산업분야 확장, 안심데이터 도입 등을 언급했다. 약 135조원의 디지털 전환 투자를 통한 200만개의 새 일자리 마련도 강조했다.
 
주력산업 제조공정 디지털 혁신을 비롯해 소부장(소재·부품·장비) 산업 육성, 중소·벤처기업 모태펀드와 기술 보증 확대, 법률·회계·건축·금융 등 지식서비스업 중심의 서비스업 고도화, 세계 1등 수출 제품 100개 이상 확대와 메타버스 무역 플랫폼 구축 등 정책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10대 미래전략기술 ‘대통령 빅 프로젝트’로 추진”

국토 대전환에 대해 이 후보는 “국가균형발전은 배려가 아니라 피할 수 없는 생존 전략”이라며 “대한민국을 ‘5극 3특’ 체제로 만들어서 초광역 메가시티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과거 이 후보는 5개 ‘메가시티’와 특별자치도 설립을 국토 균형 발전 정책으로 언급했다.
 
이와 함께 고속철도 중심 국가 교통체계 재편과 광주-대구 달빛내륙철도 조기 추진, 수도권과 부산 등 대도시 도심 철도 구간 지하화와 주요 고속도로 지하화 등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이 후보는 “직업·문화·교육 여건 때문에 더 이상 수도권으로 이주하는 일이 없게 해야 지역 발전은 물론, 국민경제 전체의 성장도 가능해진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과학기술 분야에서는 “인공지능(AI)·양자기술·우주항공 등 10대 미래전략기술을 ‘대통령 빅 프로젝트’로 추진하겠다”며 과학기술혁신 부총리제 도입과 우주 강국 도약 의지를 밝혔다.
 
교육 정책과 관련해서는 교육 과정 유연화와 지역 대학 혁신체제 구축, 통합적인 산업·경제·주거·연구·학습이 가능한 대학도시 건설, 온라인 중심의 대학교육 확대를 언급했다. 이 밖에도 주가 조작 ‘원스트라이크 아웃제’ 도입,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선진국지수 편입, 모자회사 쪼개기 상장에 따른 소액투자자 피해 방지 등 금융 개혁 방침도 제시했다.

강필수 기자 kang.pilsoo@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