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리인상 분위기에 ‘훈풍’ 분 생명보험주 [증시이슈]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보험

print

금리인상 분위기에 ‘훈풍’ 분 생명보험주 [증시이슈]

한화·삼성·동양·미래에셋생명 모두 상승 마감
금리인상 시 이차역마진 우려 해소되는 생보주 상승세

 
 
[중앙포토]

[중앙포토]

금리 상승 분위기에 생명보험주들이 모두 상승 마감했다.  
 
13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한화생명은 전 거래일 대비 1.20%(40원) 오른 3360원에 장을 마쳤다. 삼성생명과 동양생명, 미래에셋생명도 각각 0.15%(100원), 0.15%(10원), 0.12%(5원) 오른 6만7700원, 6670원, 4185원에 장을 마감했다.  
 
최근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 의장이 조기 양적긴축을 시사하면서 금리인상 시계가 빨라질 조짐을 보이고 있다. 파월 의장은 올해 3번 정도 기준금리를 인상할 수 있다고 시사한 바 있다.
 
이와 관련 14일 열리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에 투자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번 1월 금통위에서 기준금리가 인상될 가능성이 높게 점쳐진다. 또 당장 이날 기준금리를 올리지 않더라도 연준의 움직임상 조만간 금리가 오를 가능성은 높다.
 
생명보험주의 경우 금리가 인상되면 이차역마진 우려가 완화돼 실적이 상승할 수 있다. 이에 생보주들이 모두 강세를 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김정훈 기자 kim.junghoon2@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