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규제하니 오피스텔 거래량 ‘뚝’, 전년대비 61% 감소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부동산 일반

print

대출 규제하니 오피스텔 거래량 ‘뚝’, 전년대비 61% 감소

오피스텔시장 분위기 ‘관망세’ 전환

 
 
오피스텔 매매거래량이 급격한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사진은 서울 시내 한 부동산중개업소. [연합뉴스]

오피스텔 매매거래량이 급격한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사진은 서울 시내 한 부동산중개업소. [연합뉴스]

 
오피스텔 매매거래량이 급격한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올해부터 본격 시행된 DSR(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 규제가 시장에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21일 리얼투데이가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시스템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1월 1일부터 14일까지 전국 오피스텔 매매건수는 942건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2163건 대비 56.44% 감소했고, 전월 2443건 대비로는 61.44% 급감했다.
 
실거래총액 역시 크게 줄었다. 올해 1월 첫 2주간의 실거래총액은 1482억470만원으로 집계됐는데, 이는 전년 같은 기간 5061억2588만원에 비해 70.71% 줄어든 수치다.
 
특히 전용 84㎡ 초과한 중대형 면적의 실거래 감소세가 두드러졌다. 지난해 1월 첫 2주간 중대형 면적 실거래는 154건에 달했지만 올해 1월 같은 기간에는 단 9건에 머물렀다. 지난해에는 26건이던 10억원 이상 고가 오피스텔 거래도 이 기간 동안 단 1건에 그쳤다.
 
이같은 현상에 대해 업계 관계자들은 이달부터 본격 시행된 DSR 40% 규제와 함께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으로 유동성 버블이 꺼지면서 개인별 소득과 대출상환 능력 하의 추격 매수, 투자 진입이 어려워졌기 때문으로 분석하고 있다.
 
김운철 리얼투데이 대표는 "시장 불확실성에 대한 스탠스가 유지되면서 시중자금이 투자, 소비로 연결되지 못하는 '돈맥경화' 조짐이 일어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차완용 기자 cha.wanyo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