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1호 전기로 가는 배 4일 목포서 닻 올린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국내 1호 전기로 가는 배 4일 목포서 닻 올린다

해수부·목포시 개발사업 첫 프로젝트로 추진
세계 최초 차량 형태 이동식 전원공급시스템

 
 
전기추진 차도선(K-전기추진선박) 측면부. [사진 목포시]

전기추진 차도선(K-전기추진선박) 측면부. [사진 목포시]

제1호 전기추진 선박이 4일 진수식에 나선다. 차도선 형태의 전기선박의 실물을 공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4일 목포시에 따르면 이번 전기추진 선박은 목포시가 지난 2020년 해양수산부의 ‘전기추진 차도선 및 전원공급시스템 개발사업’에 선정된 후 나온 첫 성과물이다.
 
정부출연연구소인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KRISO) 주관으로 진행하는 이번 사업은 14개 민간기업·정부출연연구소·대학교가 공동 참여해 연구개발을 추진했다.
 
이번 개발사업은 2020년부터 2024년까지 5년간 약451억원(국비 268억원, 지방비 90억원, 민자 93억원)을 투입해 목포시와 인근 도서를 운항하는 차도선을 전기추진 선박으로 개발·실증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차도선은 여객과 함께 차량 등 화물을 수송할 수 있는 선박이다. 전기추진 차도선에는 세계 최초로 차량 형태의 이동식 전원공급시스템을 탑재할 방침이다.
 
2020년 4월 사업 선정을 시작으로 2021년 7월 강재절단식을 거쳐 건조한 전기추진 차도선은 총 420t(길이 49m, 승객 125명, 차량 20여대 선적가능) 규모로 현재 도장도포 마감공정을 완료한 상태다.
 
전기추진 차도선은 진수식 이후 전기추진시스템 탑재 등 후행공정을 거쳐 앞으로 해상에서 운항실적을 확보하는 등 세부 연구과제를 진행할 예정이다.

강필수 기자 kang.pilsoo@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