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L클레무브 자율주행 레이다, '올해의 산업혁신기술상' 수상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HL클레무브 자율주행 레이다, '올해의 산업혁신기술상' 수상

중거리 레이다 독자 개발 및 사업화 성과 인정
자율주행 선도 기업으로 '레벨2' 대중화 이끌어

 
 

 
HL클레무브 자율주행 레이다, 2022년 '올해의 산업혁신기술상' 수상. 사진은 HL클레무브 윤팔주 대표. [사진 HL클레무브]

HL클레무브 자율주행 레이다, 2022년 '올해의 산업혁신기술상' 수상. 사진은 HL클레무브 윤팔주 대표. [사진 HL클레무브]

한라그룹 자율주행 솔루션 전문기업 HL클레무브는 지난 19일 '올해의 산업혁신기술상'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산업혁신기술상은 3개 분야(신기술∙사업화기술∙청정에너지기술) 국책 과제 우수 성과 기업에 수여하는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이다.
 
'사업화 기술' 분야 장관상을 수상한 HL클레무브는 중거리 레이다 독자 개발·사업화와 더불어 자율주행 선도 기업으로서 '레벨 투(Level two)' 대중화를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HL클레무브 중거리 레이다는 2018년 국내 최초로 개발됐다. 선행 차량 감지, 주행 간격 유지, 충돌 완화∙회피 등이 구현되는 AEB(Autonomous Emergency Braking)가 중거리 레이다의 대표 기능이다. 중거리 레이다 개발 콘셉트는 '레벨2 대중화'였다. 2014년 독자 개발한 장거리 레이다를 소형화 및 경량화했다. 크기는 장거리 레이다의 절반보다 작았다. HL클레무브는 올해 연말까지 중거리 레이다 누적 생산량 700만대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외에도 HL클레무브는 완전자율주행 솔루션 중 하나인 4D 이미징(Imaging) 레이다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2025년까지 고성능 센서 라인업을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HL클레무브 윤팔주 대표는 "중거리 레이다 국책 과제를 통해 자율주행 선도기술 확보와 양산까지 성공리에 마무리할 수 있었다"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4D 이미징 레이다는 물론 라이다 독자 개발까지 고성능 인지 센서 기술 확보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완 기자 anew@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