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SKT, 금융·통신 결합한다…지분교환 통해 ‘초협력’ 구축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하나금융-SKT, 금융·통신 결합한다…지분교환 통해 ‘초협력’ 구축

광범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지분교환 통해 중장기 추진력 확보

 
 
지난 22일 전략적 파트너십 협약식에 참석한 함영주 하나금융 회장(왼쪽)과 유영상 SK텔레콤 사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하나금융]

지난 22일 전략적 파트너십 협약식에 참석한 함영주 하나금융 회장(왼쪽)과 유영상 SK텔레콤 사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하나금융]

하나금융그룹은 SK텔레콤과 지난 22일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두 회사는 금융·ICT 혁신에 기반한 초협력을 바탕으로 우리 사회 구성원들과의 신동반성장을 위해 파트너십을 맺었다.
 
우선 하나금융과 SKT는 취약계층, 사회적 기업, 청년 스타트업, 청소년들과의 동반성장을 위한 ESG 생태계를 구축하고 사회 가치 창출 프로그램을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영세 소상공인 대상 금융 솔루션 지원 협력 ▶사회적 기업과 청년 창업 스타트업에 대한 공동 투자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 공동 개발 및 추진 ▶메타버스 플랫폼 통한 청소년 금융교육 진행 등의 ESG활동을 함께 전개한다.
 
하나금융과 SKT는 ‘손님 가치 혁신’이라는 공동의 목표 아래 광범위한 협력 과제도 추진한다. 양 사는 ▶ESG 협력을 통한 사회적 역할 확대 ▶금융의 디지털 전환 ▶금융·통신 데이터 결합을 통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발굴 ▶손님 특화 상품·서비스 융합 ▶상호 인프라 공동 활용 ▶디지털 기반 공동 마케팅 등 6대 영역에서 미래 협력 사업을 펼친다.
 
특히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두 회사는 하나금융그룹과 SK ICT 패밀리 간 협업을 본격화할 예정이다. 또한 각 그룹의 전략 담당은 물론 유관 조직도 함께 참여하는 정기적 시너지 협의체를 운영키로 했다.
 
양 사는 인공지능(AI)와 클라우드 등 ICT 신기술을 활용한 미래 금융으로의 디지털 전환(DT)을 추진한다. AI 챗봇을 활용한 투자 정보 제공, 인공지능 콘텍트 센터(AICC, AI Contact Center) 도입을 통한 손님 응대 등 디지털 기반 금융서비스 혁신에 나선다.
 
더불어 양 사가 보유한 데이터·플랫폼 경쟁력을 바탕으로 신규 비즈니스 모델 발굴도 추진한다. 금융과 통신 데이터를 결합한 신용평가 모델 개발과 마이데이터 사업에서의 데이터 협력 강화, SKT 메타버스 플랫폼 상 가상 영업점 설립, 메타버스 생태계 내 결제서비스 구축 등을 공동 협력 사업으로 중점 논의한다.
 
금융과 ICT 융합의 시너지 극대화를 위해 SK스퀘어도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한 협력에 적극 동참한다. SK ICT 패밀리 손님들에 특화된 융복합 금융상품과 서비스도 점차 선보일 계획이다. 예를 들어 SKT 손님의 라이프 스타일 맞춤형 카드 개발 등이다.
 
하나금융과 SKT는 약 4000억원 규모의 지분도 교환한다. SKT는 3300억원 규모의 하나카드 지분을 하나금융에 매각한다. 또한 하나금융 주식 3300억원을 매입해 7월22일 종가 기준 하나금융의 지분 약 3.1%를 보유하게 된다. 또한 하나금융의 100% 자회사인 하나카드는 684억원 규모의 SKT 지분과 SKT가 보유한 316억원 상당의 SK스퀘어 지분을 매입할 계획이다. 이로써 SKT 지분 약 0.6%, SK스퀘어 지분 약 0.5%를 취득해 전략적 제휴의 중장기 추진력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는 구상이다.
 
함영주 하나금융 회장은 “대한민국 금융과 기술을 신뢰와 혁신으로 선도해온 하나금융그룹과 SK텔레콤이 새로운 파트너십의 시대를 열게 됐다”며 “앞으로도 하나금융그룹은 디지털 혁신을 통한 손님 가치 실현, 금융과 ICT 융합을 통한 혁신 가치 추구, ESG 부문의 협력을 통한 사회적 가치 확산 등 협업의 범위를 넓혀나가겠다”고 밝혔다.
 
유영상 SKT 사장은 “이번 파트너십은 ICT와 금융 분야의 대표 기업이 힘을 합쳐 고객가치 혁신을 추진하는 중요한 출발점이 될 것”이라며 “SKT는 고객 가치 제고와 ICT, 금융 산업 생태계 경쟁력 증진을 위해 긴밀히 협력하고, 다양한 ESG 활동에도 양사가 힘을 모아 선한 영향력을 더욱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윤주 기자 joos2@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