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리 아일리시 놓쳐도 괜찮아…현대카드, 8월 문화이벤트 빵빵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카드

print

빌리 아일리시 놓쳐도 괜찮아…현대카드, 8월 문화이벤트 빵빵

빌리 아일리시 내한부터 테마 전시까지

 
 
현대카드가 도심 속에서 8월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공연·전시 이벤트를 마련했다고 9일 밝혔다. [사진 현대카드·현대커머셜 뉴스룸]

현대카드가 도심 속에서 8월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공연·전시 이벤트를 마련했다고 9일 밝혔다. [사진 현대카드·현대커머셜 뉴스룸]

현대카드가 빌리 아일리시 슈퍼콘서트 등 도심 속에서 8월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공연·전시 이벤트를 마련했다고 10일 밝혔다.
 
오는 15일에는 2년 7개월 만에 열리는 ‘현대카드 슈퍼콘서트’가 빌리 아일리시와 함께 돌아온다. 빌리 아일리시는 트렌디한 사운드와 퍼포먼스, 무대 연출로 유명한 미국 출신의 아티스트다.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펼쳐지는 이번 슈퍼콘서트는 지난 7월 5~6일 진행한 예매에서 20분 만에 전석 매진을 기록했다.
 
서울 이태원 소재 현대카드 뮤직 라이브러리 지하 공연장 언더스테이지에서도 다양한 공연이 이어진다. 오는 20~21일 ‘슈퍼노바(SUPERNOVA)! 서울’ 공연을 진행하는 ‘너드커넥션’은 팝적인 요소를 가미한 락 사운드를 구현하는 밴드로 대중음악 전문가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27~28일 양일간 공연을 펼치는 싱어송라이터 ‘유라’는 ‘2022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알앤비&소울 노래 부문’에 노미네이트된 아티스트로, 데뷔 후 4년 만에 첫 단독 콘서트를 선보인다.
 
여름 테마 전시도 다채롭다. 뮤직 라이브러리에서는 9번째 뮤직 테마 전시인 ‘섬머 오브 러브(Summer of Love)’가 8월 한 달간 개최된다. 섬머 오브 러브 운동은 1967년 여름 수십만명의 미국 히피가 모여 라이프스타일을 공유하고 사회적 움직임을 만들어간 사건이다. 이번 전시는 그 당시 사람들을 결집시킨 사이키델릭·포크·록·소울 장르의 명반을 소개한다.
 
서울 가회동의 디자인 라이브러리에서는 전권 소장 중인 매거진 ‘라이프(LIFE)’의 컬렉션 전시를 진행한다. 이번 전시는 여름 바다를 커버로 다룬 1930~1960년대의 라이프 매거진을 한눈에 볼 수 있으며, 오는 9월 30일까지 진행된다.
 
서울 압구정의 쿠킹 라이브러리에서는 잘 몰랐던 식재료를 소개하는 ‘푸드 테마’의 17번째 프로그램 ‘뿌리채소’가 11월 27일까지 진행된다. 서울 성수동의 유명 디저트 숍 ‘파티세리후르츠’의 뿌리채소 애프터눈 티를 즐길 수 있는 팝업 스토어도 오는 27일 열린다.
 
현대카드의 8월 문화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현대카드 다이브(DIVE)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형준 기자 yoonbro@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