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노씨엠에스, 전기차용 전력 반도체 시장 진출에 ‘상한가’ [증시이슈]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증권 일반

print

나노씨엠에스, 전기차용 전력 반도체 시장 진출에 ‘상한가’ [증시이슈]

29.83% 오른 3만250원 거래 중, 대만 SiC 기판 제조사에 공급

 
 
6일 나노씨엠에스가 전력 반도체용 재료 공급 소식에 장중 상한가를 기록했다. [게티이미지]

6일 나노씨엠에스가 전력 반도체용 재료 공급 소식에 장중 상한가를 기록했다. [게티이미지]

나노씨엠에스가 전력 반도체용 재료 공급 소식에 장중 상한가를 기록했다.  
 
6일 오후 1시 40분 기준 나노씨엠스는 전 거래일 대비 29.83% 상승한 3만2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나노씨엠에스는 대만 SiC 기판 제조사에 전력 반도체용 재료를 공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전력 반도체는 전기차, 수소차, 5G(5세대이동통신망) 등의 전류 방향과 전력 변환을 제어하는 역할을 한다. SiC 전력 반도체는 기존 실리콘(Si) 반도체 대비 10배의 전압과 수백도의 고열을 견딜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2003년 설립후 지난해 코스닥 시장에 상장된 나노씨엠에스는 지폐, 여권, 운전면허증 등 보안인쇄에 적용되는 나노 소재 개발 회사다. 앞서 바이러스 사멸램프인 플라즈마 가드222를 선보인 데 이어 이번 SiC 전력반도체용 재료 공급 등으로 매출 다각화를 추진 중이다.

박경보 기자 pkb23@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