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은행, 25억 美달러화 글로벌본드 발행 성공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수출입은행, 25억 美달러화 글로벌본드 발행 성공

2·5·10년 만기 멀티 트란체 구조 발행
변동성 큰 시장 속 한국물 신뢰 재확인

 
 
[사진 수출입은행]

[사진 수출입은행]

한국수출입은행은 7일 전세계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총 25억 규모의 미국 달러화 글로벌본드 발행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날 채권발행은 2년, 5년, 10년 만기의 멀티 트란체로 발행됐으며, 특히 데뷔(debut) 공모 발행인 2년물은 시장상황과 투자자 수요를 정확히 예측한 전략으로 평가된다. 또한 2년물과 5년물 발행 규모는 각각 10억 달러가 발행됐다. 
 
이번 수은의 채권 발행은 국제금융시장의 변동성이 지속되는 악조건 속에서 이뤄졌다. 세계 투자시장은 글로벌 인플레이션에 따른 주요국의 긴축정책 지속과 경기침체 우려가 상존하는 등 투자심리 혼돈세를 이어나가고 있다. 실제로 지난 1년간 국제 채권시장의 투자적격등급(IG) 기관의 발행규모도 전년 대비 22%가 감소했다.
 
수출입은행 관계자는 “미국 연준의 금리인상 본격화와 세계경제 침체 우려로 외화채권 발행이 위축된 상황에서 글로벌 투자자들의 높은 수요를 이끌어낸 점은 수은 채권이 안전자산으로서 투자자들의 지속적인 신뢰를 확보하고 있음을 의미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성공적인 글로벌본드 발행으로 한국물에 대한 신뢰를 재확인하고 국내 기관들의 외화채권 발행에 물꼬를 터주는 역할을 했다”고 말했다.
 
한편, 수은은 올해 69조원 규모의 금융 공급 목표를 차질없이 이행해 가고 있으며, 변동성이 큰 어려운 시장 속에서도 우리 기업의 금융 버팀목 역할을 계속해 나가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김윤주 기자 joos2@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