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강도 긴축 기조에 발목 잡힌 뉴욕증시 15일에도 하락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글로벌

print

고강도 긴축 기조에 발목 잡힌 뉴욕증시 15일에도 하락

금리 인상 전망에 국채 금리 강세
1년물 4%, 2년물 3.8%, 10년물 3.4%

 
 
미국 달러화와 인플레이션 단어 합성 이미지. [로이터=연합뉴스]

미국 달러화와 인플레이션 단어 합성 이미지. [로이터=연합뉴스]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선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73.27포인트(0.56%) 추락한 3만961.82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44.66포인트(1.13%) 후퇴한 3901.35 ▶나스닥 지수는 167.32포인트(1.43%) 하락한 1만1552.36▶시카고옵션거래소(CBOE) 변동성지수(VIX)는 0.11포인트(0.42%) 상승한 26.27을 각각 나타냈다.  
 
연준의 금리 인상 전망이 힘을 받자 국채 금리가 강세를 나타냈다. 1년물 국채금리는 이날 4%를, 2년물 금리인 3.8%를 각각 넘어섰다. 10년물 금리는 3.4%까지 치솟았다.  
 
시장과 투자자들은 오는 20일과 21일(현지시각) 열리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에 집중하고 있다. 지난달 26일 미국 경제정책 컨퍼런스(잭슨 홀 미팅)에서 관심을 모았던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의 금리 인상 발언이 어떻게 구현될 지에 주목하고 있다.  
 
현 미국의 경제 흐름은 연준의 인플레이션 목표치인 2%대에서 여전히 먼 상황이다. 이 때문에 시장에선 연준이 세번째 ‘자이언트 스텝’(기준금리 0.75% 포인트 인상)을 단행할거라는 전망에 이어 ‘울트라 스텝’(1% 포인트 인상)을 결정할 거라는 전망까지 나오고 있다.  
 

박정식 기자 tango@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