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아워홈과 손잡고 헬스케어 푸드서비스 강화 나섰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보험

print

KB손보, 아워홈과 손잡고 헬스케어 푸드서비스 강화 나섰다

KB손해보험 김기환 사장(왼쪽)과 아워홈 구지은 부회장. [사진 KB손해보험]

KB손해보험 김기환 사장(왼쪽)과 아워홈 구지은 부회장. [사진 KB손해보험]

KB손해보험은 5일 오후,​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본사 사옥에서 종합식품기업 아워홈과 헬스케어 사업의 전략적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KB손해보험 대표이사 김기환 사장과 KB헬스케어 최낙천 대표, KB골든라이프케어 전영산 대표, 아워홈 구지은 부회장, 김태준 사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 서비스 공동 기획 및 개발 ▲보유 고객 대상 헬스케어 콘텐츠 공동 개발 ▲B2C 및 B2B 시장 전개를 위한 인적∙기술적 교류 등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과 케어푸드 활성화 사업을 중심으로 한 전략적 협력체계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KB손해보험뿐만 아니라, 자회사인 KB헬스케어와 KB골든라이프케어가 보유한 헬스케어 인프라와 아워홈의 케어푸드 사업 역량이 결합돼 구축될 새로운 시너지 모델의 중요한 시작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KB손해보험 김기환 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양 사가 보유한 헬스케어 역량과 데이터, 기술을 바탕으로 고객 건강 관리 서비스 혁신을 위한 강력한 시너지 모델을 구축하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KB손해보험은 업계 최초로 설립한 KB헬스케어와 KB골든라이프케어가 이제는 업계 최고로 나아가 새로운 시장을 주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아워홈 구지은 대표는 "이번 협약으로 식음서비스와 보험, 헬스케어가 만나 새로운 미래가치를 창출하고 고객에게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할 수 있길 기대한다”며, “개인별 맞춤 건강식, 연화식 등 케어푸드 연구개발은 물론 데이터, AI기술을 활용해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 시장을 선제적으로 구축하고 주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훈 기자 kim.junghoon2@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