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강남에 소형 명품 주거시설 '아티드' 4월 분양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부동산 일반

print

서울 강남에 소형 명품 주거시설 '아티드' 4월 분양

국내외 최고 전문가 설계 적용…하이엔드 사운드 플랫폼 '오드' 참여

 
 
아티드 OT-A타입 주방 사진. [사진 아티드]

아티드 OT-A타입 주방 사진. [사진 아티드]

 
우후죽순처럼 등장했던 소형 하이엔드 주거 시장에 새로운 명품 주거시설인 ‘아티드(ATID)’가 강남구 삼성로 일대에 들어선다.
 
오는 4월 분양에 나서는 아티드는 서울 강남구 삼성로 401일원에 자리한다. 지하 3층~지상 15층과 지하 3층~지상 12층의 2개 동 규모로 들어설 예정이다. 전용면적 55㎡의 오피스텔 44실, 전용 38㎡의 도시형생활주택 56가구로 구성돼있다.
 
아티드(ATID)는 히브리어로 ‘그곳이 미래다’를 뜻한다. ‘예술가 또는 예술가적 기질을 가진 사람이라면 반드시 소유하고 싶은 매력적인 단 하나의 소장품’ 이라는 브랜드 컨셉을 적용했다.
 
아티드가 들어서는 삼성로는 강남에서도 대표적인 부촌으로 꼽히는 곳이다. 아티드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상업·업무지역인 테헤란로는 물론, 럭셔리 1번가인 도산대로, 코엑스와 롯데월드타워 등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각종 랜드마크와 업무·편의시설 등을 품은 중심 입지에 들어설 계획이다.
 

국내외 최고 전문가들과 협업, 디자인 차별화

아티드는 국내외 최고의 전문가들이 참여해 외관과 내부 디자인 설계를 차별화할 계획이다. 먼저 외관은 뉴욕현대미술관(MOMA) 공간 디자인을 맡은 이코 밀리오레(IcoMigliore)가 담당해 우아하고 품격 있는 디자인을 완성시켰다. 조경은 네덜란드 조경 기술사이자, 경희대학교 겸임교수인 LP SCAPE의 박경의 대표가 진두지휘했다. 각 동의 옥상과 건물 사이의 선큰 공간을 활용한 조경은 물론 공개녹지에도 아티드만의 특별함을 표현할 예정이다.
 
모노크롬 컬러 팔레트의 모던한 공간은 국내 대표 인테리어 스타일리스트이자 엘세드지(L’-C de J)의 강정선 대표가 맡았다. 뉴욕 소호의 로프트 스타일을 갖춘 고급스럽고 감각적인 공간을 연출했다. 하이엔드 리빙 브랜드의 풀 빌트인은 물론 ‘레이어드 홈’ 스타일의 인테리어로 실내 공간을 나만의 아틀리에처럼 구성했다.
 

입주민 전용 상영관 ‘오르페오’ 운영… 라운지 공간 ‘살롱’까지  

커뮤니티 공간도 차별화했다. ‘소리에 대한 새로운 경험’을 모토로 국내 최고의 하이엔드 앰프 및 스피커 리테일 숍으로 유명한 오드(ODE)와 협업해 국내 주거시설 최초로 입주민 전용 사운드·영화 콘텐츠 전문 상영관 ‘오르페오(Orfeo)’를 운영할 계획이다. 현재 ‘오르페오’는 서울과 부산 단 두 곳에만 존재하는 프리미엄 사운드 시어터로 아티드의 입주민은 다른 어느 곳에서 느낄 수 없었던 압도적 사운드를 입주민 전용관에서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입주민 전용 라운지 공간 ‘살롱’도 조성한다.
 
보안에서는 첨단 디지털 시스템과 거실 동체 감지기, 안면 인식 보안, 세대 현관 카메라 모션 감지, 모니터링 기능 등 최첨단 ICT 기술을 적용했다.
 
아티드는 현재 사전홍보관을 운영 중이다. 사전홍보관은 하이엔드 오디오 리테일 숍이자 복합 문화공간인 ‘오드메종’(서울 강남구 도산대로25길 15-6)에 위치한다.

박지윤 기자 park.jiyo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