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에 인천 청라에 미래형 자동차 성능 평가센터 착공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내년에 인천 청라에 미래형 자동차 성능 평가센터 착공

커넥티드카 소재·부품 인증평가센터 조성
내년 1월까지 설계 작업 2024년 2월 준공

 
 
커넥티드카 서비스 시스템을 장착한 쌍용자동차 코란도를 시연하는 모습. [사진 쌍용차]

커넥티드카 서비스 시스템을 장착한 쌍용자동차 코란도를 시연하는 모습. [사진 쌍용차]

 
내년에 인천 청라국제도시에서 미래형 자동차의 성능을 평가하는 ‘커넥티드카 소재·부품 인증평가센터’를 조성하는 첫 삽을 뜬다.  
 
커넥티드카는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적용해 양방향 무선통신이 가능한 미래형 자동차다. 다른 차량들을 비롯한 모든 사물과 통신으로 연결돼 안전주행 정보 등 다양한 정보를 운전자에게 제공한다.  
 
서울시가 지난해 6월 8일 마포구 상암동 일대에서 13개 시·도 공무원을 초청해 자율주행 기술과 커넥티드 카를 시연한 미래교통 발표회 화면. [사진 서울시]

서울시가 지난해 6월 8일 마포구 상암동 일대에서 13개 시·도 공무원을 초청해 자율주행 기술과 커넥티드 카를 시연한 미래교통 발표회 화면. [사진 서울시]

 
20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에 따르면 센터 설계를 공모해 다음달 12일 당선작을 결정할 예정이다. 이어 내년 1월까지 설계를 마치고 2월에 착공해 2024년 2월에 준공한다는 계획이다.  
 
센터는 청라 로봇랜드 안에 들어서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4100㎡ 규모다. 이곳에선 커넥티드카와 관련해 개발된 각종 소재•부품에 대한 성능평가와 시험•인증 등을 담당한다. 인증평가에 필요한 시험·장비 구축은 한국자동차연구원이 맡는다.  
 
 

박정식 기자 park.jeongsik@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