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분 충전에 161㎞ 주행…볼보, ‘꿈의 배터리’에 전략적 투자 - 이코노미스트

Home > IT > 일반

print

5분 충전에 161㎞ 주행…볼보, ‘꿈의 배터리’에 전략적 투자

이스라엘 벤처 ‘스토어닷’ 시리즈D 투자 참여
BP벤처스, 다임러 등 글로벌 업체 관심 잇따라

 
 
도론 마이어스도르프 스토어닷 최고경영자. 임현동 기자

도론 마이어스도르프 스토어닷 최고경영자. 임현동 기자

이스라엘의 배터리 스타트업 스토어닷이 볼보자동차로부터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 스토어닷은 2024년 양산을 목표로 5분 충전으로 100마일(약 161㎞)을 달리는 전기자동차 배터리를 개발하고 있다. 국내 벤처캐피털 요즈마그룹코리아를 비롯, 다수의 글로벌 기업으로부터 투자받았다.
 
스토어닷은 20일 볼보자동차 테크펀드로부터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두 회사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배터리 기술 연구를 함께하기로 했다.  
 
도론 마이어스도프 스토어닷 최고경영자(CEO)는 “전기차 운전자가 충전 시간 때문에 불안감을 갖지 않도록 하기 위해 노력해왔다”며 “2024년까지 ‘100in5’ 달성하는 데 필요한 로드맵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스토어닷은 2024년 ‘100in5’을 달성하고, 2032년까지는 ‘100 in 2’를 달성하겠다는 로드맵을 지난 3월 밝혔다. 스토어닷은 글로벌 자동차 제조사에서 실전 테스트를 할 수 있도록 ‘100in5'’ 셀을 이미 출하하고 있다.
 
볼보자동차는 2025년부터 세계 판매량의 절반을 순수 전기차로 구성하고, 2030년까지 전기자동차만 판매하겠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알렉산더 페트로프스키 볼보자동차 테크펀드 CEO는 “스토어닷에 대한 투자는 ‘탄소 제로 모빌리티’에 대한 우리의 노력과 일치한다”고 말했다.
 
스토어닷은 요즈마그룹코리아를 비롯해 영국 BP벤처스, 독일 다임러, 일본 TDK 등으로부터 투자받았다. 또 최근엔 베트남 대표 전기차 제조사인 빈패스트와 인도의 대표 전기차 제조사 올라 일렉트릭으로부터 시리즈D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 역시 시리즈D 라운드 일환으로 이루어졌다. 

문상덕 기자 mun.sangdeok@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