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2일부터 실외서 마스크 벗는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정책 > 정책이슈

print

내달 2일부터 실외서 마스크 벗는다

50인 이상 집회 등에선 착용 의무 유지

 
 
29일 오전 서울 김포공항 국내선 탑승장 모습. [연합뉴스]

29일 오전 서울 김포공항 국내선 탑승장 모습. [연합뉴스]

정부가 오는 5월 2일부터 야외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도록 착용 지침을 변경한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2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이 같이 밝혔다.  
 
김 총리는 “일부에서 우려도 있었지만 혼자만의 산책이나 가족 나들이에서조차도 마스크를 벗을 수 없는 국민들의 답답함과 불편함을 계속 외면할 수는 없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이어 “방역과 의료 상황은 확실한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며 “프랑스, 뉴질랜드, 싱가포르 등은 오미크론 정점 직후 또는 1개월 전후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했지만 특별한 문제없이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 총리는 또한 “코로나19 유증상자나 고위험군인 경우와 다수가 모인 상황에서 1m 이상 거리 유지가 어렵거나 비말 생성이 많은 경우에는 실외 마스크 착용을 적극 권고한다”고 당부했다.  
 
다만 정부는 50인 이상이 모이는 집회, 행사, 공연, 스포츠 경기 관람 시에는 마스크 착용 의무를 유지하기로 했다. 

이창훈 기자 lee.changh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