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테크 스타트업 39곳에 1034억원 투자 완료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산업은행, 테크 스타트업 39곳에 1034억원 투자 완료

NST와 협력해 우수기술 사업화 지원
새정부 정책목표 발맞춰 테크 유니콘 발굴

 
 
산업은행 본사 전경. [사진 산업은행]

산업은행 본사 전경. [사진 산업은행]

산업은행은 국가과학기술연구회(NST) 소관 정부출연연구기관의 우수기술 기반 스타트업 39곳에 1034억원을 투자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2017년 말 산업은행은 NST와 ‘우수기술의 사업화 지원’ 등을 목적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당시 NST 소관 과학기술분야 정부출연연구기관 스타트업에 2022년말까지 1000억원을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산업은행은 NST와 협약 이후, 정부출연연구기관과 연계한 스타트업을 꾸준히 발굴해 연 200억원 이상을 투자했고, 지난 5월에는 한국항공우주연구원(KARI) 출신 이성희 대표가 이끄는 컨텍에 50억원을 투자했다. 
 
이로써 산업은행은 테크 스타트업 39곳에 총 1034억원 투자를 완료했다. 이 같은 투자 성과는 산업은행의 목표였던 ‘2022년 말까지 1000억원 투자’를 약 6개월 이상 앞당겨 조기 달성한 것이다. 
 
산업은행이 투자한 스타트업 39곳은 KARI,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등 NST 소관 연구기관의 핵심기술을 사업화하는 테크 스타트업이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NST와 공동으로 지난 5년 간의 협업 성과를 되돌아보는 한편, 향후 5년 간의 협업을 위한 더욱 발전적인 목표를 새롭게 설정하고자 협의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수한 국가 과학기술 연구역량이 접목된 테크 스타트업을 지속 발굴 및 투자하겠다”며 “새정부 주요 정책목표인 글로벌 기술패권 경쟁을 선도할 테크 유니콘, 테크 데카콘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산은과 NST가 함께 기여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윤주 기자 joos2@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