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이 김치 종주국” 美 워싱턴 의회도 ‘김치의 날’ 제정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유통

print

“한국이 김치 종주국” 美 워싱턴 의회도 ‘김치의 날’ 제정

캘리포니아·버지니아·뉴욕 이어 네번째
미국 김치 수출 10년전보다 10배 급증

 
 
한국 김치. [연합뉴스]

한국 김치. [연합뉴스]

 
미국 워싱턴 D.C. 의회도 한국이 김치 종주국임을 명시한 ‘김치의 날’(11월 22일)을 제정했다. 캘리포니아 주(지난해 8월), 버지니아 주(올해 2월)와 뉴욕 주(5월)에 이어 미국에서 네 번째다.  
 
28일(미국 동부 현지시간) 워싱턴 D.C. 의회가 ‘김치의 날 제정 결의안’을 의원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김치의 날은 김치의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2020년 한국에서 제정된 법정기념일이다.  
 
의회는 이번 결의안에 한국이 김치의 종주국이라는 점을 비롯해 미국 내 김치의 인기, 김치의 역사, 건강식품으로서의 우수성 등을 담았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에 따르면 지난해 미국으로 수출한 김치 규모는 약 2800만 달러로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10년 전인 2011년 수출 실적보다 10배나 증가한 수준이다.  
 
김춘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이 5월 26일 아니타 본즈 미국 워싱턴 D.C. 의회 의원으로부터 김치의 날 제정 결의안을 전달받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이 5월 26일 아니타 본즈 미국 워싱턴 D.C. 의회 의원으로부터 김치의 날 제정 결의안을 전달받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박정식 기자 tango@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