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페이 선불충전금에 이자 생긴다”…하나은행·네이버파이낸셜 맞손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네이버페이 선불충전금에 이자 생긴다”…하나은행·네이버파이낸셜 맞손

혁신적 금융서비스 제공 위한 업무협약 체결
금융위 혁신금융서비스 ‘네이버페이 머니 하나 통장’ 내놔
박성호 행장 “금융·결제 분야 넘어 새 금융문화 만들 것”

 

 
[게티이미지]

[게티이미지]

네이버페이 선불충전금에 대해 이자를 받을 수 있는 상품이 나온다. 하나은행은 지난 23일 하나은행 을지로 본점에서 네이버파이낸셜과 ‘혁신적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사는 금융소비자들이 디지털 금융 환경에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금융을 이용하고 다양한 금융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하나은행과 네이버파이낸셜은 먼저 선불충전금에 대한 예금자보호는물론 이자 혜택 및 결제 시 적립 혜택까지 누릴 수 있는 ‘네이버페이 머니 하나 통장’ 서비스를 내놓을 계획이다.
 
지난 7일 금융위원회가 신규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한 ‘네이버페이 머니 하나 통장’을 통해 네이버페이 이용자는 자신의 선불충전금을 본인 명의 하나은행 제휴 계좌에 안전하게 보관하고, 선불충전금에 대한 이자를 받을 수 있다.
 
‘네이버페이 머니 하나 통장’은 미리 선불충전을 하거나 차후에 환급받는 번거로움 없이 네이버페이로 결제할 때마다 하나은행 계좌에서 필요한 금액만큼 자동으로 선불충전이 이뤄지며, 선불충전금 사용 내역과 통장 거래 내역이 통합 조회되는 신개념 연계 서비스다.
 
이밖에도 양사는 ▶혁신적 금융서비스 제공 ▶디지털 금융상품 및 서비스 공동 기획 ▶디지털 혁신기술 개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사업을 발굴하기로 했다.
 
하나은행은 지난 23일 하나은행 을지로 본점에서 네이버파이낸셜과 「혁신적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박성호 하나은행장(사진 오른쪽)과 박상진 네이버파이낸셜 대표이사(사진 왼쪽)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하나은행]

하나은행은 지난 23일 하나은행 을지로 본점에서 네이버파이낸셜과 「혁신적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박성호 하나은행장(사진 오른쪽)과 박상진 네이버파이낸셜 대표이사(사진 왼쪽)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하나은행]

 
박성호 하나은행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하나은행과 네이버파이낸셜 두 회사는 금융과 결제, 은행과 핀테크라는 각자의 영역을 넘어서게 됐다”며 “혁신금융 제공과 손님의 혁신 경험 창출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위해 양사가 함께 새로운 금융문화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상진 네이버파이낸셜 대표는 “네이버페이 머니 하나 통장은 금융소비자의 편의성과 안전성을 높임과 동시에 혜택을 극대화한 서비스”라며 “이를 시작으로 혁신적 금융을 위한 양사 간 협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용우 기자 ywlee@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