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나무, ESG 경영위원회 닻 올렸다…외부 전문가 3인 위촉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가상 화폐

print

두나무, ESG 경영위원회 닻 올렸다…외부 전문가 3인 위촉

“위원구성 완료, 지속가능경영 선도적 실천 앞장”

 
 
지난 21일 서울 강남구 두나무 본사 2층 업비트 라운지에서 제 1회 두나무 ESG 경영위원회 참석자들이 함께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두나무]

지난 21일 서울 강남구 두나무 본사 2층 업비트 라운지에서 제 1회 두나무 ESG 경영위원회 참석자들이 함께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두나무]

두나무가 지난 21일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두나무 본사에서 제1회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위원회를 열고 ESG 경영 현황과 향후 추진방안을 논의했다고 22일 밝혔다.
 
두나무는 이날 이미경 환경재단 대표, 노상규 서울대학교 경영대학·경영전문대학원 교수, 윤종수 법무법인 광장 변호사 등 외부 위원 3명을 추가로 선임했다.
 
이는 지난 4월 디지털자산거래소 중 처음으로 최고경영자·경영진 6명으로 구성된 ESG 경영위원회를 출범한 데 이어 사회·환경 등 각계의 관점을 적극적으로 반영하기 위한 조치다.
 
앞으로도 두나무는 ESG 경영을 강화하기 위해 경제·법률 전문가는 물론, 향후 기후·환경 분야 등 사회 각 분야의 전문가를 외부 위원으로 영입하고 이들의 의견을 의사결정 과정에 적극적으로 반영할 방침이다.
 
두나무 ESG 경영위원회는 비재무적인 관점에서 장기 기업가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전사 ESG 정책을 의결하며, 회사의 미래 ESG 전략을 세워나갈 방침이다.
 
송치형 두나무 ESG 위원장은 “ESG 경영의 핵심은 ESG 리스크를 발견해 대응하는 한편, 이해관계자들과 함께 지속가능한 성장을 도모하는 것”이라며 “두나무는 ‘나무, 청년, 투자자 보호’라는 키워드 아래 지속가능한 경영을 선도적으로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윤형준 기자 yoonbro@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