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CONO ZOOM] 봄날은 간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칼럼 > 만평

print

[ECONO ZOOM] 봄날은 간다

[ECONO ZOOM] 봄날은 간다



바쁘게 돌아가는 일상입니다.

꽃이 피는가 싶더니 어느새 집니다.

도심 공원을 하얗게 물들인 벚꽃이

한 줄기 바람에 속절없이 흩날립니다.

갈수록 봄이 짧아집니다.

잠시 짬을 내 가까운 공원으로 나가 꽃길을

걸어보는 건 어떨까요.

이 봄이 모두 지기 전에.

사진·글

주기중 기자 clickj@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