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시이슈] 기관 매도 우려, 중국 규제… 크래프톤 연이틀 하락 - 이코노미스트

Home > IT > 일반

print

[증시이슈] 기관 매도 우려, 중국 규제… 크래프톤 연이틀 하락

2거래일 연속 하락에 공모가 밑도는 주가
기관 매도 우려, 중국 정부 규제 악재 겹쳐

 
 
크래프톤의 주가가 연이틀 큰 폭으로 하락했다.[연합뉴스]

크래프톤의 주가가 연이틀 큰 폭으로 하락했다.[연합뉴스]

게임업체 크래프톤의 주가가 또 하락세다. 이 회사 주가는 7일 46만4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전일 대비 3.73%(1만8000원) 하락한 수치다. 아직 시초가(44만8500원)보단 높지만 공모가(49만8000원)를 하회하게 됐다. 전날에도 주가 낙폭이 컸기 때문이다. 5일 50만9000원이던 주가가 6일엔 48만2500원에 장을 마치면서 5.20% 하락했다.
 
크래프톤 주가가 연이틀 하락한 이유는 복합적이다. 무엇보다 기관투자자 의무보유 기간이 곧 끝남에 따라 매도 물량이 쏟아질 거란 우려 때문에 투심이 흔들렸다. 오는 10일 상장 한 달째가 되는 크래프톤의 기관 보유 주식 96만6400주가 보호예수에서 해제된다. 이는 전체 기관배정 물량(570만6436주)의 16.9%에 달하는 물량이다.  
 
중국 정부가 강도 높은 게임 산업 규제안을 발표한 영향도 크다. 청소년의 온라인 게임 접속 시간을 금·토·일요일과 휴일 밤 8~9시로 제약하는 게 규제의 골자다. 크래프톤은 매출의 과반을 중국에서 벌어들일 만큼 이 지역의 의존도가 높다. 

김다린 기자 kim.dar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