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누적 회원, 1년새 3배 폭증한 890만…MZ세대가 60%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가상 화폐

print

업비트 누적 회원, 1년새 3배 폭증한 890만…MZ세대가 60%

이용자 셋 중 한명은 20대 '31%' 차지…출·퇴근 시간 거래 집중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의 누적 이용자 수가 출범 4주년 만에 890만명을 넘어섰다. [연합뉴스]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의 누적 이용자 수가 출범 4주년 만에 890만명을 넘어섰다. [연합뉴스]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의 누적 이용자 수가 출범 4주년 만에 890만명을 넘어섰다. 20~30대가 전체 이용자의 60%를 차지했으며, 출·퇴근 시간에 가장 거래가 활발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업비트의 운영사인 두나무가 공개한 인포그래픽에 따르면 업비트의 올해 10월 기준 누적 회원 수는 890만명이다. 300만명이던 지난해 10월보다 3배가량 증가한 수치다.  
 
회원 연령대는 20대가 31%로 가장 많았고, 30대가 29%, 40대가 24%로 뒤를 이었다. 지난해 3주년 당시에는 30대(39.8%), 40대(24.1%), 20대(20.1%) 순이었던 것이 완전히 뒤집혔다. 암호화폐 투자 열풍과 함께 20대의 디지털 자산 투자 참여가 많이 증가했음을 알 수 있다. 
 
성별로는 남성이 57%, 여성이 43%로 남성이 많았다. 업비트를 이용할 때는 모바일 기기를 사용하는 비중이 78%(안드로이드 52%, iOS 26%)로, 22%인 웹(PC)에 비해 압도적으로 높았다.  
 
거래가 가장 활발한 시간대는 오전 9~10시, 오후 6~7시로 집계됐다. 많은 이용자가 출퇴근 시간에 활발하게 거래하는 것으로 해석된다. 또한 이용자들의 업비트 앱 일평균 체류 시간은 45분 32초이며, 올해 1~9월 업비트 앱 총 이용 시간은 4억6426만8590시간으로 5만3734년과 같다
 
두나무 관계자는 “업계를 선도하는 디지털 자산 거래소로서 믿을 수 있는 안전한 투자 환경을 조성하고 성숙한 디지털 자산 투자 문화 정착을 위한 기틀을 마련하는 데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사진 두나무]

[사진 두나무]


윤형준 기자 yoon.hyeongj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