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롯손보, '3000억 유상증자' 유니콘 등극 임박…"2025년 상장 도전"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보험

print

캐롯손보, '3000억 유상증자' 유니콘 등극 임박…"2025년 상장 도전"

[사진 캐롯]

[사진 캐롯]

인슈어테크 기업 캐롯손해보험이 총 3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캐롯이 올 해 계획한 전체 유상증자 규모는 총 3000억원 규모로 두차례로 나눠 진행된다. 캐롯은 8월 이사회를 열어 1750억원의 투자유치를 확정 지었으며, 연내 2차 증자 역시 마무리 될 예정이다.
 
금번 1차 유상증자는 신규 주주로 모빌리티 투자에 관심이 높은 사모펀드(PEF) 운용사 어펄마캐피탈을 유치했다. 아울러 기존 주주인 한화손보, 알토스벤처스, 스틱인베스트먼트 역시 추가 투자에 참여했고 이를 통해 캐롯은 한화손보 50.6%, SK텔레콤 7.8%, 티맵모빌리티 3.9%, 현대자동차 2.7%, 알토스벤처스 10.2%, 스틱인베스트먼트 15.5%, 어펄마캐피탈 9.2%의 지분율 구조(총 발행주식수 기준)를 가지게 됐다.
 
또한 연내 완료 예정으로 진행될 2차 증자는 어펄마캐피탈이 조성 중인 공동투자 펀드를 포함한 신규 잠재 투자자 및 기존주주 추가 출자로 순조롭게 마무리 될 예정이다.
 
캐롯이 올해 3000억원의 투자를 완료하면 캐롯은 출범 3년만에 디지털손보사 최초로 기업가치 1조원의 유니콘 기업에 등극하게 된다.
 
캐롯은 지난 2019년 한화손보, SK텔레콤, 현대자동차, 알토스벤처스, 스틱인베스트먼트와 같은 대형 투자사들이 합작해 설립한 국내 최초의 디지털손해보험사다.
 
캐롯 관계자는 “금번 유상증자 과정을 통해 시장에서의 캐롯에 대한 큰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추후 모빌리티 기반의 서비스 플랫폼 확대는 물론 IT기술개발, 오픈이노베이션 투자 등을 통해 더욱 혁신적인 서비스를 선보이는데 주력할 것”이고 밝혔다. 또한 “올해 계획된 투자유치의 성공적인 마무리를 통해 이르면 2025년 상장도 계획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정훈 기자 jhoons@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