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나무, 굿네이버스와 320개 결식아동 가정 위한 식사 전달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재테크

print

두나무, 굿네이버스와 320개 결식아동 가정 위한 식사 전달

코로나19·수해 피해 가정에 3600회 반찬·밀키트 전해

 
 
두나무는 굿네이버스를 통해 결식 우려 아동 가정에 총 3600회의 반찬과 밀키트를 전달했다. [사진 두나무]

두나무는 굿네이버스를 통해 결식 우려 아동 가정에 총 3600회의 반찬과 밀키트를 전달했다. [사진 두나무]

블록체인·핀테크 전문기업 두나무가 코로나19와 수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결식 우려 아동 가정에 반찬과 밀키트를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활동은 지난 8월 굿네이버스와 함께하기로 한 결식 우려 아동 반찬 지원 사업이자, 코로나19 피해 복구 지원 사업의 하나다. 서울지역 취약계층 320 가정을 대상으로 현재까지 총 3600회의 반찬과 밀키트가 전달됐다. 10월 초까지 2160회의 식사가 추가로 제공될 예정이다.
 
앞서 두나무는코로나19 재확산으로 여름 방학 기간 돌봄 사각지대에 놓인 아동들의 결식을 예방하기 위해 총 5000만원의 기부금을 굿네이버스에 전달한 바 있다.
 
홍선교 굿네이버스 서인지역 본부장은 “최근 코로나19 장기화와 침수 피해로 인해 결식 위기 아동이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어 도움의 손길이 더욱 절실했던 상황”이라며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준 두나무 임직원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석우 두나무 대표는 “앞으로도 아이들이 식사 걱정 없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결식아동 지원에 다각도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윤형준 기자 yoonbro@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