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KISA와 중소사업자 대상 ‘개인정보보호’ 교육 - 이코노미스트

Home > 정책 > ESG

print

카카오, KISA와 중소사업자 대상 ‘개인정보보호’ 교육

법에 대한 이해 부족 지원 취지

 
 
카카오비즈니스 세미나 이미지. [사진 카카오]

카카오비즈니스 세미나 이미지. [사진 카카오]

카카오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함께 중소사업자를 대상으로 개인정보보호 역량 강화 지원에 나섰다.
 
카카오는 24일 KISA와 함께 중소사업자를 대상으로 개인정보보호에 관한 온라인 교육을 진행했다. 카카오 측은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과태료 처분의 90% 이상이 중소사업자로 알려져 있다”며 “이번 교육은 개인정보보호 법 제도를 강화하는 환경 속에서 개인정보 관리와 보호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카카오비즈니스 이용자의 개인정보 침해를 예방하자는 취지에서 시작했다”고 전했다. 중소사업자가 인력이나 예산 문제로 겪는 법에 대한 이해 부족 지원을 목표로 교육이 진행됐다.
 
이날 교육에는 윤석웅 KISA 데이터안전기반팀장이 ▶개인정보보호의 필요성 ▶카카오 비즈니스 단계별 개인정보 처리 시 주의사항 ▶개인정보 유출 사고 발생 시 조치사항 ▶광고성 정보 전송 시 유의 사항 등을 주제로 교육을 진행했다. 채팅창에서 실시간 질문·답변할 수 있는 시간도 별도 마련했다.
 
카카오비즈니스 세미나도 진행됐다. 카카오 비즈 보드나 카카오톡 채널 등 카카오의 광고 및 비즈니스 플랫폼을 소개하고, 사업에 필요한 정보와 노하우 등을 전달하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카카오 측은 “향후에도 KISA를 지원하고 지속해서 카카오비즈니스 파트너를 위한 맞춤형 교재와 교육을 준비할 예정”이라며 “특히 중소사업자들이 법을 이해하고 문제없이 사업할 수 있도록 적극 돕겠다”고 전했다.

정두용 기자 jdy2230@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